홍보센터

  • CI
  • 보도자료
  • 공지사항

HCompany to Serve a

FUTURE VISION

앞으로의 비전을 제시하는 코오롱인더스트리! 세계를 향한 코오롱인더스트리의 도전은 계속될 것 입니다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코오롱인더스트리 제조부문] 핵심성장사업 ‘아라미드’ Double-Up! 5G·전기차 시장 공격 투자 등록일 2021-06-24
첨부파일

코오롱인더, 핵심성장사업 아라미드’ Double-Up!

5G·전기차 시장 공격 투자

 

3년만에 연 15,000톤으로 생산량 2배로 늘려

5G용 광케이블 및 전기자동차용 초고성능 타이어 소재 등

수요 증대에 따른 선제 투자

전세계 아라미드 시장 Top-tier 위치 공고화

[코오롱인더스트리 제조부문] 핵심성장사업 ‘아라미드’ Double-Up! 5G·전기차 시장 공격 투자 관련이미지 1

코오롱인더스트리(대표이사 장희구)가 강철보다 5배 강하고 500의 높은 온도에도 견디는 고강도 소재인 아라미드(브랜드명:헤라크론)의 생산량을 2배로 늘리고 5G, 전기차 등 첨단산업분야 공략에 나선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24일 경북 구미의 아라미드 생산라인을 2023년 완공을 목표로 현재 연 7,500톤에서 두 배 수준인 연 15,000톤으로 증설한다고 밝혔다. 이번 증설은 2017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50% 증설 이후 3년만에 생산량을 Double-Up하는 대규모 투자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3년 단위로 연달아 증설을 추진해 5G 통신망, 전기자동차 등 빠르게 증가하는 첨단산업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이번 증설로 선발업체와의 간격을 좁히고 글로벌 아라미드 시장 Top-tier 위치를 공고히 한다.

 

현재 전세계 아라미드 시장은 5G 통신인프라 수요가 가파르게 증가함에 따라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아라미드 섬유는 가벼우면서도 높은 강도와 뛰어난 인장력을 지녀 5G용 광케이블을 내부에서 지지해주는 보강재 역할을 한다. 코로나19 이후 언택트 트렌드로 인한 온라인 데이터 사용량 증가로 광케이블 수요가 늘어나는 것도 아라미드 시장 확대의 주요 원인이다.

 

최근 전기자동차의 급속한 보급 추세도 글로벌 아라미드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전기자동차는 일반 내연기관 자동차에 비해 무거우면서도 높은 순간 가속력을 지녀 초고성능 프리미엄 타이어인 UHP(Ultra High Performance) 타이어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전기자동차처럼 고성능 자동차 시장의 확대에 따라 UHP 타이어에 적용하기 위한 아라미드 타이어코드 수요도 폭발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증설로 생산되는 아라미드는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주력사업인 타이어코드 제품에도 적용될 예정이어서 사업간 높은 시너지 창출이 예상된다. 추가 증설되는 생산라인은 생산설비의 디지털화 및 자동화 시스템을 적용한 스마트 팩토리 공정을 구현한다. 모든 생산 단계마다 센서 기반의 실시간 공정 분석 시스템을 도입하고 여기서 수집된 Big Data를 분석해 품질 향상과 생산 효율성 개선 등 생산기술 노하우 향상을 위해 활용한다.

 

현재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아라미드 사업은 핵심적인 성장동력으로 높은 수익을 지속적으로 창출하며 미래 성장을 이끌고 있다. 2019년 이후 5G 통신 인프라 등 첨단산업소재의 수요가 대폭 증가하고 북미시장 등을 중심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해 생산가동률 100%, 판매율 100%의 기록을 달성하고 있다.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아라미드 제품 품질이 글로벌 시장에서 Top-tier 수준임을 인정받은 결과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1979년 파라계 아라미드 기초연구를 시작한 이래, 2005년 전세계에서 3번째로 생산시설을 구축하고 헤라크론이라는 자체 브랜드로 아라미드 사업에 진출했다. 2017년 생산라인을 본격적으로 가동하면서 글로벌 고객사를 대상으로 제품을 공급하기 시작했다. 2020년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전방 산업이 침체를 겪을 때도 우수한 품질경쟁력을 바탕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2021년 현재 파라계 아라미드의 글로벌 시장 규모는 공급량 기준으로 약 7만 톤으로 향후 5년 동안 매년 6% 이상의 안정적인 성장세가 예상된다.

 

헤라크론은 파라계 아라미드 제품으로 내열성 위주의 메타계 아라미드와는 달리 같은 중량의 철보다 인장 강도가 5배 강하고 500가 넘는 온도에도 견디는 내열성과 낮은 절단성을 가진 고강도, 고탄성의 첨단섬유다. 방탄복, 보호복, 광케이블, 타이어보강재, 마찰재(브레이크 패드) 등에 사용된다.

 

헤라크론 사업을 총괄하는 강이구 본부장은 이번 증설은 공격적인 투자를 통해 시장 지배력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결정이라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글로벌 아라미드 시장 수요 증가에 발빠르게 대응해 높은 수익 창출을 이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이번 대규모 증설 이후에도 아라미드(헤라크론) 사업에 대한 중장기 차원의 추가 투자도 검토하고 있다.

 

 

 

<참고> 아라미드

 

아라미드 섬유란 아미드기(CO-NH)의 기반의 고분자 폴리아마이드 섬유로, 5mm 정도 굵기로도 2t에 달하는 자동차를 들어올릴 만큼 고강도와 높은 인장 강도를 지녀 이른바 마법의 실이라는 별명을 지닌 꿈의 첨단 소재다.

 

아라미드 섬유는 분자구조에 따라 크게 메타계와 파라계로 구분된다. 메타계는 내열성이 필요한 소재에, 파라계는 강도가 필요한 소재에 사용된다. 특히 파라계 아라미드 섬유는 인장강도 20g/d이상, 인장탄성률 5001100g/d정도의 고강력, 고탄성율을 갖고 있을 뿐 아니라, 분해온도 500이상의 고내열성과 -160에서도 섬유의 특성을 유지하는 우수한 내한성 및 절연성, 내약품성을 지니고 있다. 단면적이 불과 1(직경 약 1.6) 정도의 가느다란 직경의 실(필라멘트)로 만들어도 350의 무게(성인 약 5명의 체중)를 들어 올릴 수 있다. 500의 고열을 견디며 고강도 나일론에 비하여 강도는 3배 이상, 분해온도는 250나 높다. 파라계 아라미드는 Nylon의 개발 이후 고분자계에서 가장 획기적인 발명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아라미드 섬유인 헤라크론®은 파라계 아라미드 섬유다.

 

아라미드 섬유는 제품 형태에 따라 크게 필라멘트(Filament)와 펄프(Pulp)로 구분되며, 필라멘트 제품은 (i) 방탄복, 방탄헬멧, 내열, 방호재 등 방탄 복합 소재, (ii) 타이어 코드지, 고무호스, 벨트 등 섬유 보강 고무소재, (iii) 광케이블 소재로 사용되고, 펄프 제품은 브레이크 라이닝, 클러치 페이싱, 개스킷 등에 마찰재로 사용되고 있으며, 이 외에도 우주항공소재, 수지다층기판, 토목건축공사용, 성토보강용, 해양수산용(네트, 로프, 어망), 복합재료(항공기, 선체, 스피커, 스포츠용품, 내열펠트, 필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된다.

이전글 [코오롱인더스트리 제조부문]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ESG 실천
다음글 [코오롱인더스트리 제조부문] 군에서 버려진 폐플라스틱 재활용해 친환경 사업 확대한다
목록
TOP